Web Analytics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남녀의 차이

남성은 다른 사람의 감정을 이해하는 뇌 영역의 활동이 감소하여 소극적인 태도를 보인다.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남녀의 차이
여성은 남의 기분을 더 이해하려 하지만 남성은 소극적으로 대처해..
물 많이 마시는 사람이 더 비만하다?
냉수 섭취를 하면 체중 감량보다는 면역력 약화 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
하루 1ℓ를 초과해 물을 마시는 사람은 체질량지수가 더 높아..
근육통 없는데 운동 효과 있는 걸까?
자신에게 적절한 강도로 운동을 했다면 근육통이 생기지 않을 수 있다.
운동 능력에 따라 근육통 유무 달라져 근육통 잘 생기는 운동 따로 있어..
자동차가 질병을 일으킬 수 있다? 변기보다 많은 박테리아가 서식
전문가들은 차량 청소 방법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보는 것을 제안했다.
차량의 송풍구와 라디오 버튼 등을 분석 변기 시트보다 더 많은 박테리아가 서식하고 있어..
배가 계속 꼬르륵 거리는 게 질환 때문?
질환으로 인해 장이 과민해지거나 소화장애, 장 협착 등에 의해서도 배에서 자주 소리가 날 수 있다.
배가 고프지 않아도 소리 난다면 질환을 의심할 수 있어..
견과류, 이렇게 보관하세요
견과류는 습도 60% 이하, 온도 10도 이하인 냉장고에 보관하는 게 좋다.
온도와 습도에 민감 지방 산화되면 독소 생기기 쉬워..
허리 아플 때 운동해야 할까?
꾸준히 운동한 사람들은 허리 통증이 줄어들어 삶의 질이 더 높아졌다.
더 자주 운동하면 요통이 좋아질 수 있어..
가공식품에 들어있는 유화제, 당뇨병 위험 높일 수 있어
가공식품, 포장식품에 첨가되는 유화제는 당뇨병 위험 증가와 관련이 있다.
외관, 맛, 식감 등의 개선을 위해 첨가되는 유화제 염증, 인슐린 저항성, 당뇨병 위험 높여..
병원·약국 갈 때 신분증 챙기세요
건강보험으로 진료를 받으려면 신분증 등을 제시해야 한다.
20일부터 병원이나 약국을 이용할 때 신분증을 지참해야 타인 명의 도용 방지를 위해..
비만 여성, 이렇게 다이어트 해요
고강도 운동과 식이요법을 병행하면 체지방 등을 감량하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간헐적 단식과 고강도 운동을 결합하는 것이 다이어트에 효과적..
페트병 물, 며칠 동안 마셔도 괜찮을까?
페트병에 입을 대는 순간 세균이 급증하기에 가급적 빨리 마시는 게 좋다.
세균 번식의 위험 높아 3일 지난 물을 버려야 개봉한 뒤 빨리 마시는 것이 좋아..
질병청, 말라리아 퇴치사업 논의해
경기 북부의 지역특성을 고려하여 말라리아 퇴치 시행계획을 점검 및 수행하기 위해 질병청이 함께 논의하였다.
말라리아는 90% 이상이 휴전선 접경지역에서 감염 5~10월 사이 집중적으로 나타나..
척추 건강 위해 팔자걸음 고쳐야
팔자걸음은 척추 염증, 허리 통증 등을 유발하므로 잘못된 걸음걸이를 교정해야 한다.
척추관 좁아지고 염증 생길 수 있어 적정 체중 유지, 꾸준한 운동 등이 도움..
수면 부족할 때 스포츠 보충제가 도움?
크레아틴을 먹은 뒤 두뇌 활동이 강화되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크레아틴이 피로 개선에 도움..
내성 위험 줄일 수 있도록 항생제 연고 사용 시 주의
가벼운 상처는 소독 후 습윤밴드를 붙이고, 크고 깊은 상처에는 항생제 연고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오남용하면 항생제 내성균 유발할 수 있어 깊은 상처, 흙에서의 부상 등에만 사용..